유머게시판


[스포약간]천문 보고 왔습니다.

28 민훈현지상 0 806 01.26 02:03
조조로 봤습니다.
믿고 보는 배우가 두분씩이나 나오는데 안 볼 이유가 없었죠.
개봉전 논란이 있었지만 그거야말로 설레발 이었고..
믿고 보는 배우 두분말고도 많은 믿고 보는 배우들이 나오시고..
전 너무 행복하게 봤습니다.

역사가 스포인지라 내용이 평이하다 느끼시는분들 어쩔수 없고..
국뽕이라 주장하는 분들은.. 패스..

전 너무 좋았습니다.
그리고.. 역시 한석규님... 최고~!!!
20171201,경제,전자신문,ET투자뉴스와이아이케이232140 수주ㆍ공급계약 삼성전자주과 ..,와이아이케이 232140 는 반도체검사장비에 관한 단일판매ㆍ공급계약체결을 1일에 공시했다. 해당공시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토토사이트 홍보20171204,IT과학,블로터,네이버 300억원 규모 오디오 콘텐츠 펀드 첫 투자,네이버가 ‘오디오콘텐츠 펀드’를 통해 휴머니스트출판그룹의 고전백독 논어 프로젝트에 첫 투자를 집행했다고 12월4일 밝혔다. 네이버는 이를 기점으로 지식·교양·예술 분야의 오디오콘텐츠를 제작 및 아카이브하는 프로젝트와 함께 차세대 사운드 기술을 접목해 새로운 포맷의 오디오콘텐츠 선보이는 실험에 대한 투자를 가속할 계획이다. 네이버는 스마트 스피커 커넥티드카 등 인공지능 서비스의 발달과 함께 급부상하고 있는 오디오콘텐츠 시장에 주목하며 지난 5월 문화콘텐츠 분야 투자 관련 전문 역량을 갖춘 KTB네트워크를 파트너로 선정하고 총 300억원 규모의 ‘NAVER KTB 오디오콘텐츠 전문투자조합 오디오콘텐츠 펀드 ’을 결성한 바 있다. 이번에 첫 투자한 고전백독 논어 는 동양 고전 ‘논어’의 전편을 대중들이 일상에서 보다 쉽고 가깝게 접할 수 있도록 돕는 오디오 콘텐츠다. 2018년 상반기부터 네이버 오디오클립을 통해 연재될 예정이다. 오디오클립에는 현재 인문 어학 예술 IT 육아 사운드 라이브러리 등 다양한 주제를 바탕으로 250여개 채널 창작자들이 활동 중이며 이 가운데 구독자 수 1만 이상의 고정 팬층을 확보한 채널 또한 점차 늘어나고 있다. 오디오클립은 최근 네이버 라인의 AI 플랫폼 클로바 및 이를 탑재한 스마트 스피커 ‘웨이브’ ‘프렌즈’와 연동했다. 이후에는 스크립트 자동 추출 기능 등을 도입할 계획이다. 이인희 네이버 오디오클립 리더는 “많은 기기의 인터페이스가 ‘보이스’ 중심으로 바뀌면서 수많은 보이스 쿼리에 대응할 오디오콘텐츠들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늘고 있다”라며 “네이버는 펀드와 오디오클립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오디오콘텐츠 창작 시도가 가능한 환경을 갖춰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채반석 기자 chaibs bloter.net 저작권자 주 블로터앤미디어 저작권자를 명기하고 내용을 변경하지 않으며 비상업적으로 이용하는 조건아래 재배포 가능합니다.원탁어부게임20171201,경제,헤럴드경제,ETF 발목잡는 헤지거래세 폐지 ‘하세월’,올 정부 세법 개정안 미반영 빨라야 2년 후에나 가능할듯 올 거래 2.5배·순자산 90배 ‘↑’ LP “거래세 감안할 수 밖에…” 형평성 위배·투자자 몫만 줄어 상장지수펀드 ETF 시장의 유동성공급자 LP 들에게 부과되고 있는 헤지 거래세가 2년 뒤에야 면제될 것으로 보인다. 업계와 한국거래소가 헤지 거래세 면제를 담은 개선안 마련을 촉구하고 있지만 올해 정부 세법개정안은 물론 최근 세입예산 부수법안에 포함된 다수 의원안에도 관련 내용이 반영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LP에게 부과되는 헤지 거래세는 호가 스프레드를 벌어지게 해 궁극적으로 투자자 몫을 줄어들게 한다는 점에서 ETF시장 발전의 걸림돌로 지적돼 왔다. 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현재 상장된 315개 ETF 종목의 전날 거래량은 1억159만8960주에 달한다. 이는 연초 4000만주 수준에 머물던 거래량과 비교해 2.5배 이상 증가한 규모다. 순자산 규모 역시 30조원을 훌쩍 넘겨 지난 2002년 출범 당시 3444억원 의 90배 수준으로 불어났다. 그러나 ETF 시장 발전의 걸림돌로 꼽혀온 ‘헤지 거래세’의 폐지가 지체되면서 증권업계는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펀드 형태를 띠면서도 주식처럼 거래되는 ETF는 매도ㆍ매수자가 있어야만 거래가 가능하기 때문에 유동성 확보가 중요하다. 유동성이 부족할 경우 각 종목의 순자산가치 대비 시장가격이 급등락할 위험이 있기 때문이다. 이같은 구조적 문제를 해결해주는 주체가 LP인데 LP는 적정가격으로 유동성 공급 호가를 제공해 매도ㆍ매수 호가의 시장 스프레드 비율이 일정 수준으로 유지되도록 한다. 문제는 ETF 시장의 LP가 이처럼 헤지 차원에서 주식을 매도할 때에도 일반 주식거래 때와 같이 0.3%의 거래세를 부담하고 있다는 점이다. 현행법에 따르면 선물ㆍ파생상품 주식과 지수 모두 해당 시장에서 상품 발행 주체인 한국거래소와 시장조성계약을 맺고 의무적으로 헤지 거래에 나서는 LP는 해당 거래 시 거래세를 면제받는다. 거래세를 감안해 매수ㆍ매도호가를 낼 경우 호가 스프레드가 벌어지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고 투자자 몫을 늘리기 위함이다. 그러나 ETF는 민간 자산운용사가 발행하고 시장조성계약도 민간 업체 사이에서 이뤄진다. 국내 자산운용사의 한 관계자는 “선물ㆍ파생 상품이나 ETF 상품이나 시장조성자로서 역할 한다는 것은 마찬가지인데 거래세 면제가 한 쪽에만 적용된다는 것은 형평성에 맞지 않다”고 밝혔다. 당해 부처인 기획재정부는 그러나 선물ㆍ파생상품과 같은 기준을 ETF에 적용하기 어렵다는 기존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이미 지난 8월 확정된 세법 개정안 정부안은 물론 지난달 28일 정세균 국회의장이 ‘2018년도 세입예산 부수법안’에 포함시킨 5개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의원안 에도 관련 내용은 반영되지 않았다. 자산운용업계 관계자는 “이미 올해 세법개정안에 반영되기는 힘들어진 만큼 내년 세법개정안에 관련 내용을 포함해 내후년부터 적용되는 것이 최선”이라고 전했다.원더풀게임

Author

Lv.28 28 민훈현지상  실버
63,800 (45.9%)

민훈현지상

Comments